安哲秀の考え

商品名 : 安哲秀の考え

原産地 : 韓国

価格 : 2,646円(税抜き2,450円)

ポイント : 115

数量 :

 10000円(税込)以上は配送料無料

【商品説明】
■著 者:安哲秀
■出版社:김영사
■構 成:A5判 276ページ
■発 刊:2012年7月19日


■ Book Guide 
안철수 교수의 정치 참여에 대한 고민에서 인간 안철수에 대한 궁금증, 청년실업과 비정규직 문제·공교육의 붕괴와 학교폭력·언론사 파업과 강정마을 사태 등 사회 쟁점에 대한 견해, 복지와 정의와 평화를 바탕으로 쌓아올린 대한민국의 비전과 통찰, 그리고 미래의 주인공인 청소년들에 대해 이야기가 담긴, 제정임 세명대 저널리즘스쿨대학원 교수와의 대담집이다.

기성 언론이 충분히 조명하지 못했던 사회 주변의 이슈에 천착해온 제정임 교수는 국민 멘토로서 한국 사회의 수많은 문제들에 대해 고민해온 안철수의 폭넓은 생각을 물었다.
이 책은 인간 안철수가 근래 생각하는 많은 것을 담아낸 기록이자, 지금 우리 사회에 대한 진단, 그리고 우리가 열망하는 대한민국으로 가기 위한 생각을 담고 있다.

안철수 특유의 진중하면서도 냉철한 언어로 전문지식이 필요한 세부 분야부터 우리 일상의 문제까지 넓은 영역을 가로지르는 이 책은 한국사회의 변화를 바라는 수많은 독자들이 안철수라는 인물을 이해하는 데 큰 기여를 할 것이다.

여는 글 1 : 우리가 열망하는 사회(안철수)
여는 글 2 : 안철수의 마음에 귀 기울이다(제정임)

1부 나의 고민, 나의 인생

정치, 결심하셨나요?
낡은 체제와 미래 가치의 충돌
성적표에 ‘수’라고는 안철‘수’뿐
소설보다 더 잔인했던 가난
빌 게이츠, 에릭 슈미트, 손정의
배워서 남 주려 떠난 유학생활 그리고 안철수재단
야단맞고 반성하며 끝나는 부부싸움
열심히 식스팩 만드는 중이에요

2부 어떤 현실주의자의 꿈

평화 위에 세우는 공정한 복지국가
부자여야 복지를 한다 VS 복지를 해야 부자가 된다
삼성 동물원과 LG 동물원을 넘어
통일은 ‘사건’이 아니라 ‘과정’이다

3부 컴퓨터 의사가 본 아픈 세상

기업에도 독이 되는 고용 없는 성장
- 정리해고와 비정규직과 청년실업
중산층이 쓰러진 승자 독식 사회의 풍경
- 900조 원을 넘은 가계부채
교육 개혁을 넘어 사회 개혁을
- 입시 경쟁 사교육과 학교폭력
이제는 신재생에너지 시대로
- 일본 원전 사태에서 배우는 교훈
수출로 먹고사는 나라는 무조건 FTA 하라고?
- 식량 안보 시대에 우리 농업이 살 길
소통 부재와 개발만능주의 정부가 빚은 참극
- 강정마을과 용산 참사
국가가 시민을 명예훼손으로 고발하는 코미디
- 언론사 파업 사태와 표현의 자유
<완득이>, 우리에게 다가온 현실
- 여성, 장애인, 그리고 다문화사회

맺는 글 : 미래의 주인공들에게
덧붙이는 글 






 

※本商品はゆうパケット(210円)にて発送いたします。複数冊のご注文では、レターパックライト・ゆうパケット2個口・レターパックプラス・ゆうパックの中で一番安価な方法に変更して発送することがあります。

   



 

2012年12月の韓国大統領選の有力候補として名前の挙がる安哲秀ソウル大教授(50)が7月19日、著書「安哲秀の考え」を出版した。福祉や安全保障など国内の懸案事項に対する考えやビジョンが対談形式でつづられ、公約集とも受け取れる。
韓国メディアは「事実上の出馬宣言」などと報じている。
 安氏は医師でありながらIT企業家としても成功し、若い世代の支持が高い。昨年10月のソウル市長選で出馬が取りざたされて以来、大統領選の有力候補に挙げられてきた。ただ、正式な出馬表明はない。
 最大野党、民主統合党は安氏との選挙協力を模索。実際に出馬することになれば、選挙の構図が一変し、与野党双方にとっても影響は大きい。







 

ページトップへ